유머

이슈/유머

[속보]환자들 "치료 연기는 사형선고…의사집단, 지금은 조직폭력배·다단계보다 더한 집단"

[속보]환자들 "치료 연기는 사형선고…의사집단, 지금은 조직폭력배·다단계보다 더한 집단"

 

정부가 병원을 집단 이탈한 전공의들에게 사법처리를 피할 수 있는 '복귀 데드라인'으로 정한 29일, 환자단체들이 "치료 연기는 사형선고"라며 전공의 복귀와 함께 재발 방지 대책을 요구했다.

한국백혈병환우회 등 9개 환자단체가 참여한 한국환자단체연합회는 이날 서울 중구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공의는 사직 방식의 집단행동을 이제는 멈추고, 응급·중증환자에게 돌아와 이들이 겪는 불편과 피해, 불안부터 멈추게 해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들은 "중증환자는 적시에 치료를 받는 것이 생명 연장을 위해 중요하다"며 "질병의 고통과 죽음의 불안과 싸우는 것만으로도 벅찬데, 치료 연기는 '사형선고'와도 다름없다"고 말했다.

이어 "전공의가 돌아와 응급·중증 환자 곁을 지키는 일에 어떤 조건을 붙여서는 안 된다"며 "그렇지 않으면 전공의의 어떤 주장도 국민과 환자의 이해와 공감을 얻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수련병원 전공의 집단행동이 또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정부에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해달라는 진정서를 인권위에 제출하기로 했다.

이들은 수련병원에서 전공의가 아닌 '전문의'가 환자 치료의 중심 역할을 해야 하며, 안정적인 의료 지원을 위해 '진료지원인력(PA 간호사)'의 역할을 법제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국암환자권익협의회 등 7개 단체 연합인 한국중증질환연합회도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의사들의 단체행동을 즉각 중단해달라고 호소한다.

김태현 한국루게릭연맹회장은 "최고의 기득권을 가지고도 의사 집단은 더 많은 것을 얻기 위해 희귀난치병 중증질환자의 생명을 볼모로 잡고 의료대란을 일으켰다"며 "의사 집단이 국민 목숨을 담보로 겁박하는데 머리를 사용한다면 시정잡배와 무엇이 다른가"라고 분노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87/0001029114?sid=102

  • 0

유머

이슈/유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68182 가게 마감 중 큰 벌레가 들어와 사장님에게 SOS 친 알바생들 오느릐유스 2024-05-03 | 361 | 오느릐유스 2024-05-03 361
68181 유튜버 말왕 근황 그냥 2024-05-03 | 424 | 그냥 2024-05-03 424
68180 미쳐버린 외모의 베트남 누나 아아닙니다 2024-05-03 | 538 | 아아닙니다 2024-05-03 538
68179 유독 여자 많이 밝히고 잘 놀았던 개그맨 최강빙그레 2024-05-03 | 305 | 최강빙그레 2024-05-03 305
68178 똥 때문에 미칠 지경이라는 한국 군대 훈련장… 그냥 2024-05-02 | 360 | 그냥 2024-05-02 360
68177 유튜버 말왕 근황 개드립퍼 2024-05-02 | 311 | 개드립퍼 2024-05-02 311
68176 똥 때문에 미칠 지경이라는 한국 군대 훈련장… 개드립퍼 2024-05-02 | 214 | 개드립퍼 2024-05-02 214
68175 유독 여자 많이 밝히고 잘 놀았던 개그맨 개드립퍼 2024-05-02 | 232 | 개드립퍼 2024-05-02 232
68174 가게 마감 중 큰 벌레가 들어와 사장님에게 SOS 친 알바생들 그냥 2024-05-02 | 196 | 그냥 2024-05-02 196
68173 사회인야구에서 나온 날라차기 ㄷㄷㄷㄷ 딴따라 2024-05-02 | 244 | 딴따라 2024-05-02 244
68172 [속보] "북한 위해시도 첩보 입수…5개 재외공관 테러경보 상향" 가성비운동 2024-05-02 | 416 | 가성비운동 2024-05-02 416
68171 지하철에서 갑자기 가불기 걸린 남자 오느릐유스 2024-05-02 | 462 | 오느릐유스 2024-05-02 462
68170 보잉의 두번째 내부 고발자도 사망 ㄷㄷㄷㄷㄷㄷㄷ 최강빙그레 2024-05-02 | 268 | 최강빙그레 2024-05-02 268
68169 "韓무기 사지 말고 대신…" 노골적으로 'K방산' 견제한 유럽 그냥 2024-05-02 | 254 | 그냥 2024-05-02 254
68168 3억짜리 소나무가 하루아침에 사라졌었던 사건 오느릐유스 2024-05-02 | 358 | 오느릐유스 2024-05-02 358
68167 미국 고딩들의 인생 영화 4선 가성비운동 2024-05-02 | 466 | 가성비운동 2024-05-02 466
68166 환자와의 관계가??? 갤러그지 2024-05-02 | 558 | 갤러그지 2024-05-02 558
68165 와들와들 사고 화이토 2024-05-02 | 355 | 화이토 2024-05-02 355
68164 김치가 너무너무 맛있었다고 표현하고 싶었던 사람 오느릐유스 2024-05-02 | 242 | 오느릐유스 2024-05-02 242
68163 34년전 동영상으로 밝혀진 뜬금없는 사실 오느릐유스 2024-05-02 | 504 | 오느릐유스 2024-05-02 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