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이슈/유머

13년 키운 '라인' 뺏기나…일본 "지분 팔고 떠나라"

일본에서는 '라인'이라는 앱을 우리나라 카카오톡만큼 많이 쓰입니다. 라인이라는 회사의 지분은 네이버와 일본의 한 기업이 절반씩 나눠 가지고 있는데요. 일본 정부가 지난해 네이버 자회사가 해킹당해서 일본 국민의 개인 정보가 유출됐다면서 네이버에 지분을 팔고 떠나라고 압박하고 있습니다.

도쿄 박상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일본 국민 9천600만 명이 사용하는 대표 메신저 앱 '라인' 입니다.

네이버와 일본 소프트뱅크가 절반씩 지분을 가진 '라인 야후'의 서비스입니다.

그런데 일본 정부가 최근 네이버 측 지분 정리를 요구하는 2차례 행정지도를 내렸습니다.

[마쓰모토/일본 총무상 : 지난번 행정지도에 대한 대응이 불충분했다는 것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철저하게 대응하길 기대합니다.]

현재 절반씩인 지분구조에서 한 주라도 정리하게 되면, 경영권이 통째로 넘어가는 상황입니다.

일본 정부가 네이버에 지분을 팔고 떠나라는 식의 행정지도를 내린 건 지난해 11월 개인정보 유출 사건 때문입니다.

네이버 자회사가 해킹을 당해 52만 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겁니다.

[이데자와/라인야후 사장 : 특히 네이버와의 네트워크 관련성에 문제가 생겨 해킹으로 이어졌습니다.]

통상 해킹 사고가 발생하면 정부가 보완 조치를 요구하고 벌금 등을 부과하는데, 지분 정리를 요구하는 것은 이례적입니다.

일본 정부가 자국의 대표 플랫폼을 한국 기업이 소유하고 있는 상황을 바꾸려 한다는 해석이 나오는 이유입니다.

네이버는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지만, 반대급부 없는 지분매각에는 반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근 미국 정부가 중국 동영상 앱 '틱톡'의 강제 매각을 추진하듯, 정보 악용 가능성 때문에 적대국 기업의 플랫폼을 퇴출하려는 움직임은 있습니다.

하지만 일본 정부가 올해 외교청서에서 파트너국으로 지정한 한국의 민간 기업에, 지분 매각을 압박하는 건 외교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 0

유머

이슈/유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68122 [단독] 한국, 멕시코에도 밀렸다…"인니에도 역전" IMF 경고 가성비운동 2024-04-30 | 110 | 가성비운동 2024-04-30 110
68121 이승기, MC몽과 한솥밥 "빅플래닛메이드 전속계약"[공식] 가성비운동 2024-04-30 | 114 | 가성비운동 2024-04-30 114
68120 '사기 의혹' 유재환 "예비신부=배다른 동생"…피해자 카톡 공개 최강빙그레 2024-04-29 | 152 | 최강빙그레 2024-04-29 152
68119 '사기 의혹' 유재환 "예비신부=배다른 동생"…피해자 카톡 공개 개드립퍼 2024-04-29 | 104 | 개드립퍼 2024-04-29 104
68118 요즘 점점 사라지고 있는 식당 스타일 가성비운동 2024-04-29 | 192 | 가성비운동 2024-04-29 192
68117 내 몸이 보내는 SOS 신호와 대처법 딴따라 2024-04-29 | 169 | 딴따라 2024-04-29 169
68116 140kg 석고보드 드는 28살 청년 가성비운동 2024-04-29 | 161 | 가성비운동 2024-04-29 161
68115 저작권 수입 끝판왕 최강빙그레 2024-04-29 | 156 | 최강빙그레 2024-04-29 156
68114 딱구리의 진흙 뿌리기 딴따라 2024-04-29 | 130 | 딴따라 2024-04-29 130
68113 나 아닌데??? 화이토 2024-04-29 | 137 | 화이토 2024-04-29 137
68112 너희 아빠 내 이상형이었어 화이토 2024-04-29 | 181 | 화이토 2024-04-29 181
68111 무대 인사 중인 마동석 폰 케이스 오덕 2024-04-29 | 144 | 오덕 2024-04-29 144
68110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명탐정 코난 설정 오덕 2024-04-29 | 145 | 오덕 2024-04-29 145
68109 중2병의 최후 그냥 2024-04-29 | 249 | 그냥 2024-04-29 249
68108 아옳이, 前남편 연인에 제기한 상간소송서 패소…항소도 포기 그냥 2024-04-27 | 423 | 그냥 2024-04-27 423
68107 [단독] 사기 의혹 유명 뮤지션, 확인 전화에 무작정 끊어 개드립퍼 2024-04-26 | 187 | 개드립퍼 2024-04-26 187
13년 키운 '라인' 뺏기나…일본 "지분 팔고 떠나라" 최강빙그레 2024-04-26 | 167 | 최강빙그레 2024-04-26 167
68105 ㅇㅎ) 양양서핑이 인기있는 이유 오느릐유스 2024-04-25 | 226 | 오느릐유스 2024-04-25 226
68104 건국 이래 최대의 깡다구 갤러그지 2024-04-25 | 291 | 갤러그지 2024-04-25 291
68103 김포시 공무원 또 극단적 선택.. 갤러그지 2024-04-25 | 166 | 갤러그지 2024-04-25 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