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이슈/유머

영장서 익사한 8세 소녀, 빨려 들어간 파이프서 발견됐다

미국 텍사스의 호텔 수영장에서 8살 소녀가 수영장 파이프에 빨려 들어가 익사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영장서 익사한 8세 소녀, 빨려 들어간 파이프서 발견됐다

ⓒ폭스뉴스27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에 따르면 8살 소녀 알리야는 지난 23일 가족과 함께 호텔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기다 갑자기 ᄉᆞᆯ졌다.

이후 알리야는 실종된 지 6시간 만에 폭 40cm의 수영장 파이프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입수한 폐쇄회로(CC)TV 영상에서 이 소녀가 물에 들어간 후 나오지 않는 모습을 확인했다.

해리스 카운티 법의학연구소는 알리야의 사망 원인을 물리적 힘으로 인한 질식 또는 익사로 지목했다.

유가족 변호인은 "알리야의 작은 몸이 파이프로 6m까지 빨려 들어가면서 뒤틀렸다. 5살짜리 동생도 이 파이프에 빨려 들어가 익사했을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알리야의 가족은 해당 호텔과 모회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고 100만달러(약 13억5000만원)의 손해배상을 요구했다.

알리야의 엄마 다니엘라는 호텔 측의 미온적인 대응으로 구조가 늦어졌다고 주장했다.

실종 당일 알리야가 오후 4시 50분쯤 사라졌고 오후 5시 20분쯤에 호텔 측에 CCTV를 보여달라고 요구했지만 "경찰이 있어야 한다"며 접근을 거부했다는 것이다. 이후 오후 5시 45분에 딸의 실종을 신고하고 경찰이 도착한 후 CCTV를 확인할 수 있었다.

다니엘라는 또 호텔 수영장 물관리 시스템 오작동으로 인해 벌어진 사건이라고 호소했다.

휴스턴 보건국이 지난 26일 시설 검사를 실시한 결과에서도 사고 수영장의 파이프 덮개가 누락됐고 리모델링 후에도 검사를 받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현재 정확한 익사 사고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 0

유머

이슈/유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68122 [단독] 한국, 멕시코에도 밀렸다…"인니에도 역전" IMF 경고 가성비운동 2024-04-30 | 102 | 가성비운동 2024-04-30 102
68121 이승기, MC몽과 한솥밥 "빅플래닛메이드 전속계약"[공식] 가성비운동 2024-04-30 | 97 | 가성비운동 2024-04-30 97
68120 '사기 의혹' 유재환 "예비신부=배다른 동생"…피해자 카톡 공개 최강빙그레 2024-04-29 | 114 | 최강빙그레 2024-04-29 114
68119 '사기 의혹' 유재환 "예비신부=배다른 동생"…피해자 카톡 공개 개드립퍼 2024-04-29 | 88 | 개드립퍼 2024-04-29 88
68118 요즘 점점 사라지고 있는 식당 스타일 가성비운동 2024-04-29 | 148 | 가성비운동 2024-04-29 148
68117 내 몸이 보내는 SOS 신호와 대처법 딴따라 2024-04-29 | 145 | 딴따라 2024-04-29 145
68116 140kg 석고보드 드는 28살 청년 가성비운동 2024-04-29 | 136 | 가성비운동 2024-04-29 136
68115 저작권 수입 끝판왕 최강빙그레 2024-04-29 | 131 | 최강빙그레 2024-04-29 131
68114 딱구리의 진흙 뿌리기 딴따라 2024-04-29 | 107 | 딴따라 2024-04-29 107
68113 나 아닌데??? 화이토 2024-04-29 | 113 | 화이토 2024-04-29 113
68112 너희 아빠 내 이상형이었어 화이토 2024-04-29 | 141 | 화이토 2024-04-29 141
68111 무대 인사 중인 마동석 폰 케이스 오덕 2024-04-29 | 118 | 오덕 2024-04-29 118
68110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명탐정 코난 설정 오덕 2024-04-29 | 120 | 오덕 2024-04-29 120
68109 중2병의 최후 그냥 2024-04-29 | 228 | 그냥 2024-04-29 228
68108 아옳이, 前남편 연인에 제기한 상간소송서 패소…항소도 포기 그냥 2024-04-27 | 388 | 그냥 2024-04-27 388
68107 [단독] 사기 의혹 유명 뮤지션, 확인 전화에 무작정 끊어 개드립퍼 2024-04-26 | 143 | 개드립퍼 2024-04-26 143
68106 13년 키운 '라인' 뺏기나…일본 "지분 팔고 떠나라" 최강빙그레 2024-04-26 | 145 | 최강빙그레 2024-04-26 145
68105 ㅇㅎ) 양양서핑이 인기있는 이유 오느릐유스 2024-04-25 | 196 | 오느릐유스 2024-04-25 196
68104 건국 이래 최대의 깡다구 갤러그지 2024-04-25 | 256 | 갤러그지 2024-04-25 256
68103 김포시 공무원 또 극단적 선택.. 갤러그지 2024-04-25 | 144 | 갤러그지 2024-04-25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