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동

맛집? 실패나 하지말자!

[바다집 본관] 3대천왕에 나왔던 부산 수중전골

오늘 소개해드릴 실패하지않는 식당은

부산에 있는 바다집 이라는 곳입니다. 


과거에 백종원의 3대천왕에 소개되었었던 집인데요. 

그러니 제가 굳이 소개하지 않아도 이미 널리 알려졌던 집이지만 시간이 오래 지나기도했고 얼마전 다녀왔던 부산여행을 복기하다가 아! 이걸 안먹고왔구나...하는 생각도 들고 그래서 사진첩을 뒤져보았습니다.


대략 위치는 자갈치 남포동 깡통시장등 부산의 유명한 컨텐츠가 대거 몰려있는 동네이고요.

깡통시장에서 쑤욱 들어가야 하는 곳입니다. 


수중전골이 저에게는 굉장히 생소했는데 몇번 언급했듯이 내륙 촌놈인 저에게 이런 류의 음식이란 매우 생소한걸 뛰어넘어 경이로왔습니다. 

해산물 그것도 보통 껍질이 많아서 실제로 많이 사도 알맹이만 까놓으면 이게 과연 얼만큼의 양인지 모를 그런 것들을 담아서 전골을 만들다니...

대충봐도 새우 낙지 조개 등이 있는데 정확히 무엇무엇이 잇는지 알기어렵지만 일단 까서 먹어야하는 불편함이 아예 없어진채로 나와서 너무 반갑니다. 

사진을 보시죠. (이걸 찍고 이후로는 순삭해버려서 사진이 달랑하나. ㅠㅠ)


주문하면 이렇게 나옵니다. 

기본적으로 당면이 옆에있고요. 해산물이 있습니다. 

이게 2인분인데 1인분이면 9천원입니다. 2인분이니....18000원....말도 안되는 가격에 말도안되는 퀄리티죠.

가성비가 그야말로 갑입니다. 


저걸 그대로 끓이면 빨간전골이 되고요 보통 우동사리를 넣어서 먹습니다. 


일단 수중전골이란걸 모르시는 분이라면 그냥 드시는 경험만으로도 충분하기에 별다른 설명이 필요없는데요.

굳이 팁이라면 오래먹으면 안되는구나 싶었습니다. 

보통은 전골이나 찌개류는 오래 끓일 수록 깊은 맛이나고 더 감칠맛이 많아지는데요.

이건 전골로 먹고 우동사리 넣어서 후루룩 먹고 그이후로도 더 끓여서 먹으니 끝으로 갈수록 뭔가 텁텁함이랄까? 이런게 있습니다. 

해산물로만 되어있기에 감칠맛이 넘치고 시원하고 깔끔한 전골이었는데 우동사리를 넣고 먹으면서 후반으로 가니까 텁텁함이 조금 나왔습니다. 

아무래도 고추장이나 밀가루 베이스의 장에서 나오는 텁텁함이지 않을까 싶은데 뭐 저도 한번 먹어봤으니 알수없네요.ㅎㅎ

아무튼 후딱 드시고 깡통시장가서 입가심으로 다른 간식거리들 드시는게 매우 좋을것 같다라는게 저의 생각입니다.


상호 : 바다집 본관
주소 : 부산 중구 광복로43번길 18-5
  • 0

맛동

맛집? 실패나 하지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