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이슈/유머

'金따고 대표 고사' 추신수의 저격, 상처입은 김현수 10번째 태극마크

'金따고 대표 고사' 추신수의 저격, 상처입은 김현수 10번째 태극마크

'金따고 대표 고사' 추신수의 저격, 상처입은 김현수 10번째 태극마크

 

 

https://m.mydaily.co.kr/new/read.php?newsid=202301250132933028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09&aid=0004778228

 

시즌을 마치고 미국으로 돌아간 추신수가 최근 텍사스 한인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최근 한국야구에 대해 작정하고 비판했다. WBC 대표팀 선발을 놓고 김광현 양현종 김현수 등 베테랑들을 뽑은 것을 지적했다. 한국야구의 미래를 위해 젊은 선수들을 국제대회에 많이 출전시켜야 한다는 소신이었다. 

한발 더 나아가 키움 안우진이 학폭문제로 WBC 대표팀에서 탈락한 점도 강하게 비판했다. "한국은 (안우진을)용서하기 힘든 것 같다"는 발언도 했다. 안우진은 어린 시절 실수를 반성하고 징계까지 받았으니 WBC 정도는 출전해야 한다는 주장이었다. 야구선배의 안타까움이 투영됐다.

 

이번 WBC 대회는 한국야구의 미래와도 결부되어 있다. 3회와 4회 대회에서 한국은 잇따라 예선탈락했다. 도쿄 올림픽 동메댤도 실패했다. 최소한 8강 이상의 성적을 내야하는 지상과제를 안고 있는 대표팀 구성을 비판했다. 여전히 김광현과 양현종, 김현수의 경기력은 출중하다. 게다가 젊은 선수들이 없는 것도 아니다. 병역특혜를 받고나서 대표팀을 외면했던 추신수가 거론할 대목은 아니다. 김현수는 10번째 태극마크를 달고 봉사하고 있다. 

학폭 문제도 야구선배의 입장으로만 접근했다. 어린 시절 당한 폭력의 경험은  평생의 트라우마로 작용할 수 있다. 단순히 반성하고 처벌을 받았다고 끝나는 문제가 아니다. 추신수가 오래 살았던 미국 사회는 학폭이 있더라도 합의와 벌칙을 받으면 새로 시작할 수 있을지 모른다. 한국은 다른 정서를 갖고 있다. 그는 "한국은 이해하기 힘든 것이 많다"고 말했다. 단순한 접근방식으로 고치려다보니 사달이 났다. 부디 한국적 상황을 이해하는 빅마우스가 되기를 바란다.

  • 0

유머

이슈/유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13612 대학교 신입생 스타일 ai 그림 개드립퍼 07:09:25 | 3 | 개드립퍼 07:09:25 3
113611 식사 자리가 불편한 러샤 며느리.jpg 오느릐유스 07:07:55 | 8 | 오느릐유스 07:07:55 8
113610 놀면 뭐하니)식당 옆자리에 유재석이 앉아있다 오느릐유스 05:30:25 | 158 | 오느릐유스 05:30:25 158
113609 우리나라 경찰 근황 오느릐유스 05:07:11 | 194 | 오느릐유스 05:07:11 194
113608 캣맘생활 7년차 지친다는 모 커뮤유저 딴따라 05:03:19 | 207 | 딴따라 05:03:19 207
113607 밥 주던 길고양이가 집안에 들어왔던 캣맘 오덕 04:51:14 | 225 | 오덕 04:51:14 225
113606 주우재, "운동 안 하는게 건강에 더 좋다" 아아닙니다 02:37:53 | 409 | 아아닙니다 02:37:53 409
113605 한국 하얀국물 라면 BIG 4.jpg 갤러그지 02:25:24 | 432 | 갤러그지 02:25:24 432
113604 167만 유튜버 승우아빠 게스트 논란???.........jpg 개드립퍼 02:22:29 | 437 | 개드립퍼 02:22:29 437
113603 디씨 슬램덩크 갤러리의 정 화이토 02:12:13 | 469 | 화이토 02:12:13 469
113602 [후방] 여친이랑 놀러가면 하는거 그냥 02:07:26 | 485 | 그냥 02:07:26 485
113601 백화점 놀러간 21살 강호동 가성비운동 02:07:23 | 465 | 가성비운동 02:07:23 465
113600 요즘 집근처에 고양이 돌아다녀서 개짜증남;; 그냥 02:03:09 | 470 | 그냥 02:03:09 470
113599 내가 퇴물이라고 욕하는 래퍼가 내 뒤에 있다면?… 그냥 02:02:19 | 476 | 그냥 02:02:19 476
113598 연예인들 다니는 헤어,메이크업 샵의 위엄 오느릐유스 01:58:11 | 488 | 오느릐유스 01:58:11 488
113597 감스트 vs 부장판사 논쟁 개드립퍼 01:52:29 | 497 | 개드립퍼 01:52:29 497
113596 눈치없는 남편 1티어 오느릐유스 01:50:14 | 485 | 오느릐유스 01:50:14 485
113595 고전] 고분고분 다 들어준 제빵사들.jpg 개드립퍼 01:39:23 | 516 | 개드립퍼 01:39:23 516
113594 마침내 완전히 열려버렸다는 대한민국 멸망의 문 ㄷㄷ 가성비운동 01:36:23 | 510 | 가성비운동 01:36:23 510
113593 167만 유튜버 승우아빠 게스트 논란???..... 오덕 01:30:36 | 510 | 오덕 01:30:36 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