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이슈/유머

'99% 폭락 루나" 권도형 "내 발명품, 모두에 고통 줬다"…실패 인정

루나 ·UST 폭락 사태 이후 투자자들에게 첫 사과 표명
'테라 생태계 부활' 제안…투자자들 "평생 저축 날렸다" 항의


'99% 폭락 루나" 권도형 "내 발명품, 모두에 고통 줬다"…실패 인정

테라폼랩스 권도형 최고경영자( CEO )
[야후파이낸스 유튜브 동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블록체인 기업 테라폼랩스의 권도형 최고경영자( CEO )가 13 일(현지시간) 한국산 코인 루나와 테라 USD ( UST ) 폭락 사태와 관련해 처음으로 사과의 뜻을 밝히며 가상화폐 프로젝트의 실패를 인정했다.

권 CEO 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지난 며칠간 UST 디페깅(1달러 아래로 가치 추락)으로 엄청난 충격을 받은 테라 커뮤니티 회원과 직원, 친구, 가족과 전화를 했다"며 "내 발명품(루나 ·UST )이 여러분 모두에게 고통을 줘 비통하다"고 밝혔다.

그는 "탈중앙화 경제에선 탈중앙화 통화가 마땅하다고 생각하지만, 현재 형태의 UST 는 그런 돈이 아닐 것이라는 점이 확실하다"고 스테이블 코인 UST 의 실패를 자인했다.

이어 "나를 비롯해 나와 연계된 어떤 기관도 이번 사건으로 이익을 본 게 없다"며 "나는 (폭락 사태) 위기에 루나와 UST 를 팔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지켜야 할 것은 테라 블록체인 공간을 가치 있게 만드는 커뮤니티와 개발자들"이라며 "우리 커뮤니티가 앞으로 나아갈 최선의 길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다시 일어설 방법을 찾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권 CEO 가 입을 연 것은 사흘 만이다.

한국시간 기준 지난 11 일 그는 트위터를 통해 UST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루나틱'으로 불리는 투자자들을 독려했다. 하지만 그 이후 침묵을 지켰다.



'99% 폭락 루나" 권도형 "내 발명품, 모두에 고통 줬다"…실패 인정

루나 ·UST 폭락 사태와 권도형 대표 합성 이미지
[트위터 게시물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루나와 UST 는 최근 폭락 사태로 가치가 전혀 없는 휴짓조각이 됐고, 비트코인 급락을 초래하는 등 글로벌 가상화폐 시장에 큰 충격을 줬다.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루나의 현재 가격은 0.0001 달러로 사실상 '제로'에 가깝다.

1달러 가치에 연동되도록 설계된 스테이블 코인 UST 가격은 최근 24 시간 동안 80 % 넘게 추락한 12 센트다.

권 CEO 는 그동안 '도 권'( Do Kwon )이라는 아이디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영문으로 트윗 글을 올리며 회원들과 소통해왔다.

그는 테라폼랩스 본사가 있는 싱가포르와 한국을 오가며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현재 그가 어디에 머물고 있는지는 공개되지 않았다.
권 CEO 는 이날 사과 표명과 함께 '테라 생태계 부활 계획'도 공개했다.
그는 10 억 개 신규 토큰을 루나와 UST 보유자에게 분배하는 방식으로 테라 블록체인 네트워크 소유권을 재구성해 시스템을 다시 시작하겠다면서 회원들에게 동의 여부를 물었다.

일부 투자자는 권 CEO 의 제안을 지지했지만, 온라인 게시판에는 "3만5천 달러(4천 500 만 원)를 잃었다". "내 평생의 저축을 모두 날렸다"는 항의 글이 쇄도했다.

일부는 "쓰레기 같은 아이디어", "쓸모없는 다른 코인을 만드는 대책"이라며 막대한 물량이 풀린 루나 소각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블룸버그통신은 "권 대표의 제안이 테라 블록체인을 살릴 수 있을지는 여전히 의문"이라며 투자자들의 신뢰 상실과 신규 코인 분배 방식 등이 걸림돌이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https://n.news.naver.com/mnews/ranking/article/001/0013178226?ntype=RANKING&sid=001

대단하네요 대단해 ㅋ

  • 0

유머

이슈/유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17325 어질어질 경운기 때문에 일어난 사고 가성비운동 03:40:08 | 15 | 가성비운동 03:40:08 15
117324 비건음식에 대해 일침 딴따라 03:39:15 | 13 | 딴따라 03:39:15 13
117323 배민 치킨집 레전드 진상 ㄷㄷㄷ 화이토 03:31:11 | 30 | 화이토 03:31:11 30
117322 후회 없는 삶을 산 쏘나타 차주 그냥 03:29:07 | 39 | 그냥 03:29:07 39
117321 드론 날려 나체 촬영한 30대 징역형 가성비운동 03:28:13 | 41 | 가성비운동 03:28:13 41
117320 남자가 여자가슴을 쳐다보는 이유.reason 화이토 03:27:22 | 39 | 화이토 03:27:22 39
117319 ㅇㅎ) 호불호 갈리는 허벅지 아아닙니다 03:26:08 | 45 | 아아닙니다 03:26:08 45
117318 사탄의 인형, 처키가 ㅈ밥인 이유 가성비운동 03:25:13 | 46 | 가성비운동 03:25:13 46
117317 애착 잠옷 못버리는 사람들 모음 오덕 03:15:25 | 67 | 오덕 03:15:25 67
117316 인구가 너무 많아 망해간다는 나라 딴따라 03:13:08 | 74 | 딴따라 03:13:08 74
117315 '범죄도시2' 개봉 이틀만에 100만 관객 달성..빌런 손석구 포스터 추가.. 최강빙그레 03:09:12 | 79 | 최강빙그레 03:09:12 79
117314 남자 기숙사에서 여자 목소리가 들려요.jpg 개드립퍼 03:08:17 | 83 | 개드립퍼 03:08:17 83
117313 유럽 씹씹다이아 수저의 삶 오덕 03:07:09 | 85 | 오덕 03:07:09 85
117312 결혼식 식 안보고 바로 밥 먹으러 간 베프들...blind 아아닙니다 03:02:23 | 94 | 아아닙니다 03:02:23 94
117311 회사에서 날 견제하는 남직원 갤러그지 02:58:13 | 108 | 갤러그지 02:58:13 108
117310 배우 함소원 근황 오느릐유스 02:55:31 | 109 | 오느릐유스 02:55:31 109
117309 시급주고 친구알바 구하는 고대생.JPG 화이토 02:49:20 | 121 | 화이토 02:49:20 121
117308 114 상담사의 기억에 남은 전화 딴따라 02:46:15 | 126 | 딴따라 02:46:15 126
117307 김국진의 열애가 티가 나지 않은 이유 오덕 02:42:07 | 145 | 오덕 02:42:07 145
117306 KCM이 마음에 든 이효리 ㅋㅋ 화이토 02:38:17 | 134 | 화이토 02:38:17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