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동

자유롭게 대화해요

매일 38km 걸어서 출퇴근 한 동료에 차 선물한 직장 동료들

d7aebde4aad6.jpg
 

3개월 동안 매일 38㎞를 걸어서 출퇴근 하는 동료를 위해 자동차를 선물한 직장 동료들의 미담이 전해져 감동을 주고 있다.

 

최근 미국 ABC 뉴스에 의하면 달린 퀸은 올해 60세로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스파튼버그 카운티에 위치한 페덱스 배송 회사에서 박스 관리 일을 하고 있다.

 

그러나 3개월 전 그만 차가 고장나 집에서 일터까지 19㎞를 걸어 새벽 4시까지 출근하고 일이 끝나면 다시 19㎞를 걸어서 집으로 가야만 했다.

 

어느 날부터 도로를 걷고 있는 퀸을 본 직장동료들은 그녀의 사정을 알게 되었고 가능한데로 출근길이나 퇴근길에 차를 태워다 주곤 했다.

 

퀸의 동료인 조쉬 루이스와 루이스의 상사도 이렇게 퀸을 태워 주다가 생각한 것이 모금 사이트인 ‘고펀드미’( GoFundMe )에 퀸의 사연을 올려 새차를 선물해 주면 어떨까 였다.

 

루이스는 고펀드미에 다음과 같이 적었다.

 

 

'당신이 사우스 캘로라이나 주 스파튼버그 카운티 쪽에 산다면 도로를 걷고 있는 달린을 본 적이 있을 거예요.

 

그녀는 페덱스에서 7년을 일하고 있답니다.

 

그녀의 차가 고장나 새벽 4시에 일을 시작하는 날에도 비가 오는 날에도 19㎞를 걸어서 출근을 한답니다.

 

차를 태워주면 기름값이라도 내고 싶다고 돈을 주지만 우리는 정중하게 거절을 하곤 한답니다.

 

말이 19㎞이지 왕복 38㎞를 일주일에 6일씩 걸어서 출퇴근 할 수 있을까요? 저는 정말로 그녀를 존경한답니다.

 

그녀는 지금 새차를 사기위해 돈을 모으고 있지만 우리가 조금 도와주면 어떨까요?

 

그녀는 우리가 모금하는 것을 모르고 있답니다. 그녀를 깜짝 놀라게 해주지 않으시렵니까 ?'

 

 

 

FoolishSorrowfulHoneybadger.gif 

 

지난달 22일 시작한 모금운동은 직장동료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많은 사람들의 도움으로 불과 일주일 만에 목표액인 1만 달러에 조금은 못미치지만 적당한 차를 사기에는 충분한 8300달러가 모였다.

 

루이스는 “당신은 우리에게 영감을 준다. 우리 모두가 당신을 존경하고 사랑한다”라는 말과 함께 2014년형 은색 SUV 차량을 선물했다.

 

차를 선물 받은 달린은 너무 놀라며 “당신들이 나를 울린다”며 눈물을 글썽였다.

 

의자를 꼭 쥐며 울먹이는 그녀의 모습은 많은 사람들에게 또 다른 감동을 주고 있다.

 

그녀는 “도와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며 감사의 카드를 전달했고, 동료들은 퀸의 카드를 페이스북에 공개해 모금을 도와준 모든 사람과 감동을 나누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191108101611435

  • 0

대화동

자유롭게 대화해요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4623 14살 소년의 소원을 이뤄 주기 위해 미국 전역에서 모인 스포츠카 딴따라 20:51:16 | 0 | 딴따라 20:51:16 0
4622 내려갔다 올라오는 타히티 아리 아아닙니다 20:21:33 | 3 | 아아닙니다 20:21:33 3
4621 일본식 이름으로 팔리는 유자차 그냥 19:37:23 | 5 | 그냥 19:37:23 5
4620 싱가포르에서 취해버린 도경완 오덕 18:31:02 | 4 | 오덕 18:31:02 4
4619 유산균 종류 총정리 최강빙그레 18:30:15 | 3 | 최강빙그레 18:30:15 3
4618 몰래 나연이 찍다 걸림 최강빙그레 17:57:19 | 8 | 최강빙그레 17:57:19 8
4617 남편이 일기장에 써놓은 속마음 어떻게 해야할까요 아아닙니다 17:22:40 | 7 | 아아닙니다 17:22:40 7
4616 위생불량 매장이 없는 버거킹의 위엄 오덕 16:41:55 | 4 | 오덕 16:41:55 4
4615 또 나온 세월호 은폐 정황 개드립퍼 16:08:49 | 5 | 개드립퍼 16:08:49 5
4614 세종대왕을 분노케 했던 몇 안되는 사건 가성비운동 15:32:45 | 7 | 가성비운동 15:32:45 7
4613 중국인 유학생 뼈때리는 미국 교수 아아닙니다 15:26:30 | 4 | 아아닙니다 15:26:30 4
4612 아이유가 알려주는 'Blueming' 응원법 오덕 14:14:01 | 6 | 오덕 14:14:01 6
4611 CJ에서 가장 성공적인 영화로 꼽는 작품 [1] 아아닙니다 10:49:59 | 20 | 1 - 0 아아닙니다 10:49:59 20 1 - 0
4610 청룡영화제 축하공연, 뮤지컬배우 정선아 딴따라 09:57:19 | 15 | 딴따라 09:57:19 15
4609 제40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 윤아 개드립퍼 09:17:15 | 10 | 개드립퍼 09:17:15 10
4608 한양대 홍콩지지 대자보 근황 최강빙그레 08:49:21 | 11 | 최강빙그레 08:49:21 11
4607 장사하는 사람들에게 내려오는 전설 개드립퍼 07:54:11 | 9 | 개드립퍼 07:54:11 9
4606 일본 기술 넘은 초미세먼지 저감 기술 개발 오느릐유스 07:11:51 | 14 | 오느릐유스 07:11:51 14
4605 성소 짤 모음 가성비운동 06:37:22 | 11 | 가성비운동 06:37:22 11
4604 고양이 필터를 쓴 집사를 본 고양이들 반응 모음 개드립퍼 06:16:52 | 10 | 개드립퍼 06:16:52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