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동

자유롭게 대화해요

혐 유승준 단독인터뷰 파장, '화'를 부르는 입..병역기피 공분 '재점화' [1]



그야말로 '화를 부르는 입'이다. 가수 유승준(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43)이 SBS '본격연예 한밤'과의 단독 인터뷰를 진행했다 다시 국민적 공분을 사고 있다.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은 17일 방송을 통해 미국 LA에 거주 중인 유승준과의 단독 인터뷰 공개하겠다고 16일 예고했다. 인터뷰에서 유승준이 2002년 입대를 앞두고 미국 시민권을 취득, 병역기피 논란으로 입국이 금지됐을 당시의 이야기가 담긴 가운데 유승준의 관련 발언이 도마 위에 올랐다.


유승준은 '한밤'과 인터뷰에서 "저는 처음에 군대를 가겠다고 제 입으로 솔직히 이야기한 적이 한 번도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방송일이 끝나고 집 앞에서 아는 기자분이 오셔서 인사를 했는데 ‘너 이제 나이도 찼는데 군대 가야지’라고 하셨다. 저도 ‘네. 가게 되면 가야죠’라고 아무 생각 없이 말을 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보고 ‘해병대 가면 넌 몸도 체격도 좋으니까 좋겠다’라고 해서 전 ‘아무거나 괜찮습니다’라고 답했다. 그런 뒤에 헤어졌는데 바로 다음날 스포츠 신문 1면에 ‘유승준 자원입대 하겠다’라는 기사가 나온 것이다”라고 자원입대 기사가 나온 배경을 밝혔다.


해당 기사로 인해 자원입대가 기정사실화됐고, 이로 인해 이후 자신이 미국 시민권을 취득해 병역이 면제된 것이 거짓이 돼버린 셈이 됐다는 취지의 발언. 유승준은 당시 상황을 설명하려고 하는 의도였겠지만, 이같은 인터뷰 공개로 여론은 더욱 싸늘해졌다.


누리꾼들은 “내가 당시 방송에서 본 건 뭐지“, “대한민국 남자라면 군대는 반드시 가야죠'라고 예능프로그램이랑 인터뷰에서 이야기 한 것을 몇 번이나 봤다”, “방송에서 군대 가겠다고 공언하는 말을 내가 들었다”, “믿음을 이용하고 배신한 게 더 큰 죄다” 등 싸늘한 반응을 보였다.


최근에는 CBS 서연미 아나운서(31)와 SNS 설전을 벌이기도 했다. 그는 서 아나운서가 CBS 유튜브 ’댓꿀쇼PLUS 151회’에서 유승준의 병역기피 논란과 관련 “해변을 뛰면서 해병대를 자원입대하겠다고 한 기억이 있는데 이런 일을 저질렀다”, “유승준은 중국과 미국에서 활동을 하면서 수익을 낸다. 한국에서는 외국에서 번 돈에 대해서 세금을 내지 않아도 된다”고 말한 것에 대해 반박했다.


유승준은 “사실이 아닌 것을 사실인 것처럼 말하는 것을 거짓 증언이라고 한다”면서 “나보다 어려도 한참 어린 거 같은데 저를 보고 ‘얘’라고 하시더라. 용감하신 건지 아니면 멍청하신 건지...그때 똑같은 망언 다시 한 번 제 면상 앞에서 하실 수 있기를 기대하겠다”고 서 아나운서에 분노를 드러냈다.

  • 1
  • 2019-09-17 10:55:39

    ‘너 이제 나이도 찼는데 군대 가야지’라고 하셨다. 저도 ‘네. 가게 되면 가야죠’라고 아무 생각 없이 말을 했다”라고 말했다.

    군대 갓다고 했네 이자식아.
    나도 너참 좋아했어 그래서 응원했다.
    그냥 사과해라. 계속 사과만해라. 이렇게 잽날려서 이미지 버리지말고...

  • 1
  • 댓글

대화동

자유롭게 대화해요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3584 연애 초기 남친에게 방구를 들킨 여자 오느릐유스 2019-10-16 | 9 | 오느릐유스 2019-10-16 9
3583 5년전 22살 때의 아이유 화이토 2019-10-16 | 12 | 화이토 2019-10-16 12
3582 사우스파크 최신화 근황 개드립퍼 2019-10-16 | 12 | 개드립퍼 2019-10-16 12
3581 강남 이상화 결혼식 본식 사진 [1] 오느릐유스 2019-10-16 | 18 | 오느릐유스 2019-10-16 18
3580 방심한 해시태그 소진 오덕 2019-10-16 | 14 | 오덕 2019-10-16 14
3579 마음이 예쁜 여중생 갤러그지 2019-10-16 | 15 | 갤러그지 2019-10-16 15
3578 손연재 레깅스 스트레칭 오덕 2019-10-16 | 10 | 오덕 2019-10-16 10
3577 설인아 스트레칭 화이토 2019-10-16 | 10 | 화이토 2019-10-16 10
3576 퀴즈 주작을 시도하는 유재석과 조세호 화이토 2019-10-16 | 10 | 화이토 2019-10-16 10
3575 역대급 재능들이 나오고 있는 피겨계 오덕 2019-10-16 | 10 | 오덕 2019-10-16 10
3574 공항에서 장원영 그냥 2019-10-16 | 7 | 그냥 2019-10-16 7
3573 강혜원 겨드랑이 vs 김채원 겨드랑이 딴따라 2019-10-16 | 14 | 딴따라 2019-10-16 14
3572 마지막 광고 촬영하던 설리 [1] 최강빙그레 2019-10-15 | 14 | 최강빙그레 2019-10-15 14
3571 홍수에 후쿠시마 방사성 폐기물 유실 오덕 2019-10-15 | 11 | 오덕 2019-10-15 11
3570 래쉬가드 입은 ITZY 예지 최강빙그레 2019-10-15 | 10 | 최강빙그레 2019-10-15 10
3569 트럼프 발언에 홍콩 시민들 분노 가성비운동 2019-10-15 | 14 | 가성비운동 2019-10-15 14
3568 경찰 검사가 합심해서 무고한 사람 죽일 뻔한 사건 그냥 2019-10-15 | 11 | 그냥 2019-10-15 11
3567 본인 결혼 모르는 김남길 오느릐유스 2019-10-15 | 12 | 오느릐유스 2019-10-15 12
3566 협박하는 한국인들 전부 고소해버린 호사카 유지 교수 딴따라 2019-10-15 | 9 | 딴따라 2019-10-15 9
3565 악플러의 이중성 [1] 갤러그지 2019-10-15 | 12 | 1 - 0 갤러그지 2019-10-15 12 1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