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동

자유롭게 대화해요

펌) 조국의 나비효과/ 아래글 텍스트로 잘 보이게 올립니다 [1]

https://www.facebook.com/dooil.kim/posts/10215303790610723

조국의 나비효과


1. 동양대 최성해 총장


청문회에서 대부분의 시간을 할애하도록 만들고, 검찰은 조국 부인을 사문서위조혐의로 기소까지 하는데 결정적인 증언을 한 동양대학교 최성해 총장의 교육학 박사 학위가 허위임이 이번에 탄로가 났다. 


교육자로서의 양심을 지키기 위해 표창장이 위조되었고, 허위사실청탁을 받았다고 당당하게 이야기 했던 최성해 총장은 본인의 학력을 위조했을 뿐만 아니라 동양대 총장 명의로 나갔던 수많은 표창장이나 공문서에 교육학 박사라고 명시했으니 이거야 말로 진정한 사문서 위조가 아닐까 싶다. 게다가 최성해 총장은 석사, 학사의 학위까지도 의심을 받는 중이다. 


동양대 교수들, 재학생 및 동문들은 본인들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서라도 총장을 고발하는 것이 올바른 행동이 아닐까 싶다. 학력위조는 표창장과 비교도 되지 않는 중대 범죄이다. 


한편 동양대는 현재 총장의 학력위조 말고도 수많은 의혹들이 쏟아져 나오는 중이다. 각종 입찰에 대한 부분까지 지금 나오기 시작했는데 그는 이제부터 헬게이트의 시작일 것 같다. 


하지만 그는 이 와중에도 표창장을 만들 때 조국 부인(정 교수)과 친한 세력이 있었던 것 같다는 어그로를 끌고 있는 중이다. 

키워드: 교육자의 양심



2. 장제원의 아들


조국 딸을 맹비난하며 조국의 법무부 장관을 결사반대했던 장제원의 아들이 3억짜리 벤츠로 음주운전 교통사고에 매수, 범죄 은폐, ‘내 아빠가 누군지 알아?’까지 시전하는 그야말로 기성세대 뺨치는 놀라운 스웩을 보여주었다. 참으로 장래가 촉망되는 젊은이가 아닐 수 없다. 더욱 놀라운 것은 그런 현행범을 경찰은 귀가조치 시켰고 추석이후에 조사를 한다고 한다. 


이 사건으로 인해 새삼스럽게 장제원 아들의 과거가 재조명되고 있다. 고등래퍼 출연 시절 성매매 정황, 할머니로부터 비상장 회사 주식 45%를 단지 증여세 2천만원 내고 상속 받았는데 그 회사가 가진 부동산이 현재 시가로 100억이나 된다는 점(이는 장제원의 아들은 45억의 자산을 가지게 되었다는 의미이다) 등등… 

과거의 주옥같은 발언과 행동들이 새삼 대중들에게 공개되면서 그는 더욱 유명세를 타고 있다.


도덕성을 이유로 조국의 사퇴를 강력하게 촉구했던 장제원은 이런 상황에서 본인의 의원직 사퇴요구를 받는다면 어떻게 행동할 것인가? 

조국 딸 스펙관련해서 수십만건의 뉴스를 다뤘던 언론들은 이 사건을 과연 얼마나 다룰 것인가? 정의로운 학생들은 여기에 얼마나 분노할 것인가? 궁금한 것들이 참 많다.. 

키워드: 아들아! 너는 다 계획이 있구나.



3. 나경원의 아들


조국 딸의 논문 제1저자 문제를 강도높게 비난했던 나경원도 아들이 고등학교시절 의학논문 제1저자로 등록이 되었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IEEE EMB 산하의 명망있는 바이오 엔지니어링 국제학회 EMBC에 공동저자로 서울대 소속의 3명의 저자와 공동저자로 등재되었고, 무려 1저자로 등록되었다. 또한 이 논문을 바탕으로 지역 과학경진대회에 나가 수상을 했다는 수상 경력까지 해당 지역신문에서 확인되었다. 


이를테면 서울대에 있는 교수 및 학자들과 나경원의 아들은 공동저자로 논문을 작성했고 1저자가 되었으며 과학대회에 해당 논문을 제출해서 수상을 했고 이 스펙으로 예일대학교에 입학했을 것이라는 의심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서울대 해당 랩에 이 컨퍼런스가 실적으로 등재되어 있다고 하는데 BK까지 해당되고, 예일대 입학에 이 스펙이 사용 되었다면 조국 딸의 논문과는 비교 불가의 엄중한 사안인 것 같다. 서울대 총학은 이 사안에 대해 어떻게 판단하고 행동할지 궁금하다.


한편 이 와중에도 나경원은 조국이 법무부 장관으로 임명되면 민란수준의 국민저항이 일어날 것이고, 한국당은 그 저항에 함께 가겠다고 밝혔다. 

키워드: 맨탈갑 나경원베스트



4. 장학금


서울대 학부생은 84%, 대학원생은 95%가 장학금을 받는다는 것을 이번 청문회를 통해 처음 알았다. 학부생 평균 2백만원, 대학원생은 평균 344만원을 받는다고 한다. 현재 서울대 재학생의 74.7%가 최상위 소득계층에 속해있다고 한다. 또한 부산대 의전원 학생의 경우 95%가 장학금을 받는다. 


극히 일부 학생들만 장학금을 받고 그 중에서도 가난하거나 성적이 특출한 학생들만 장학금을 어렵게 받는데 조국 딸이 그 기회를 빼앗아 갔다고 주장하던 수많은 언론들과 본인의 신분을 이용해 다른 학생의 장학금을 박탈해 간 것이라 분노하며 시위하던 학생들을 어떻게 이해해야 할까? 

설마 장학금을 못 받은 5%에 들어간 것이 억울해서 시위한 것일까? 그래서 마스크를 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딸이 장학금을 받은 것을 반복해서 사과하고 본인이 법무부 장관이 되는 것과 무관하게 다시 방법을 찾아 장학금을 환원하겠다고 말하는 조국 후보자의 인격은 진심으로 대단하다. 

키워드: 선택적 분노와 진정한 대인배



5. 박지원과 표창장


청문회 때 박지원은 조국을 자신의 앞으로 불러 스마트폰으로 (조국 딸이 받은) 동양대 표창장 사본을 보여주는 퍼포먼스를 보여주었다. 이 장면은 정말 박지원이 현존하는 유일한 '정치9단'이라는 것을 보여주는 단편적인 모습이었다. 


박지원의 퍼포먼스는 사실은 방송카메라와 기자들에게 보여준 것인데 이 때문에 검찰이 표창장 관련한 기소가 아무런 증거도 없이 무리하게 기소를 했다는 것이 세간에 알려지게 되었다. 


좀 더 설명하자면 표창장 원본이 검찰에게 있어야 증거로 인정이 되는 것인데 증거 능력이 없는 사본만으로 검찰이 기소를 한 것이고 그것을 박지원이 온 국민에게 보여준 셈이다. 검찰을 멕이는 것이기도 하고, 조국에게 정치적으로 신세를 지게끔 만든 것이기도 하다. 대단하다. 


할 수 없이 검찰은 오늘 조국 측에 원본 제출을 요구했다. 이게 얼마나 황당한 일이냐면 피의자에게 증거를 찾아오라는 것과 다름없다. 기소 후에는 관련 건으로 추가적인 압수수색을 하지 못하기 때문에 스스로 제출을 하라는 것이지만 상황이 정말 웃프지 않을 수 없다. 김학의 영상을 보고서도 판단을 못하던 검찰이 표창장은 사본만으로 기소를 한 것이니 말이다. 

대한민국 검찰이 어쩌다가 이 정도까지 무능한 모습을 연출하게 되었는지 (이건 비아냥이 아니라 진심으로) 안타까울 뿐이다. 


한편 검찰은 이제 조국 딸도 공동정범으로 소환 검토한다는 내용을 언론에 흘리고 있는데 제발 그런 막장까지는 가지 않으면 좋겠다. 이미 판세는 기울었다. 

키워드: 네 죄를 네가 알렷다! 대신 증거는 네 스스로 찾아오너라!



6. 대통령의 시간


문재인 대통령이 동남아 순방을 마치고 돌아왔다. 아마 내일쯤 조국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하지 않을까 예상한다. 임명강행이 아니다. 인사권자의 정당한 권한을 발휘하는 것이니 정.식.임.명.이 맞다. 임명강행은 잘못된 표현이다.

태풍 링링 때문에 온 국민이 재난피해를 대비해야 하니 주말에 정식임명을 하지 않은 것이라 생각된다. 


지금까지 언론의 공격, 자유한국당의 공격, 검찰의 공격이 이어지는 힘든 시간이었다면 지금은 대통령의 시간이다. 이러한 대통령의 시간이 지나면 진정한 사법개혁의 시간이 비로소 시작될 것이다. 개혁의 과정이 길고 지루 하더라도 지치지 않고 응원할 작정이다.

키워드: 개혁의 시작

  • 1
  • 2019-09-09 10:39:56

    와 정리 참 잘했네요.
    이런 혼란한 와중에 저도 박지원이 기억나는거 보면 정말 대단한 정치력의 노인네가 아닐수없습니다.
    진짜 정치머리가 따로 있는거처럼 거의 그바닥에서 히어로급인듯

  • 1
  • 댓글

대화동

자유롭게 대화해요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신설] 식사동 [10] 영자 2019-08-11 | 1,347 | 2 - 0 영자 2019-08-11 1,347 2 - 0
2694 김연아 맥심 추석 한복 화보 [1] 딴따라 2019-09-13 | 11 | 1 - 0 딴따라 2019-09-13 11 1 - 0
2693 8월의 대마도 근황 [1] 최강빙그레 2019-09-13 | 13 | 최강빙그레 2019-09-13 13
2692 곽철용의 확고한 여성취향 [1] 아아닙니다 2019-09-13 | 17 | 1 - 0 아아닙니다 2019-09-13 17 1 - 0
2691 이마도 예쁜 장원영 [1] 가성비운동 2019-09-13 | 18 | 가성비운동 2019-09-13 18
2690 역사의 순간을 포착한 사진 [1] 그냥 2019-09-12 | 13 | 그냥 2019-09-12 13
2689 어린 자식들 팔에 억지로 문신을 새긴 아버지 (스압) [1] 아아닙니다 2019-09-12 | 20 | 아아닙니다 2019-09-12 20
2688 가축전염병 근황 [1] 화이토 2019-09-12 | 14 | 화이토 2019-09-12 14
2687 사실 정말 진지하고 슬픈 장면 [1] 그냥 2019-09-12 | 19 | 그냥 2019-09-12 19
2686 UDT/SEAL 만화 [1] 오덕 2019-09-12 | 19 | 1 - 0 오덕 2019-09-12 19 1 - 0
2685 귀여운 씰룩 사나 개드립퍼 2019-09-12 | 14 | 개드립퍼 2019-09-12 14
2684 위험 인물 김민아 [1] 갤러그지 2019-09-12 | 16 | 1 - 0 갤러그지 2019-09-12 16 1 - 0
2683 냉혹한 박제 레전드 그냥 2019-09-12 | 17 | 그냥 2019-09-12 17
2682 꾸준하게 갑질하는 남양 유업 [1] 갤러그지 2019-09-12 | 15 | 갤러그지 2019-09-12 15
2681 대한민국 영화계 올타임 레전드 사건 [1] 갤러그지 2019-09-12 | 17 | 갤러그지 2019-09-12 17
2680 두시간동안 천안왓네요 냉장고바지 2019-09-12 | 18 | 냉장고바지 2019-09-12 18
2679 성유리 19살 -> 39살 [1] 개드립퍼 2019-09-12 | 17 | 1 - 0 개드립퍼 2019-09-12 17 1 - 0
2678 추석 연휴 잘 보내세요~!!! [2] 털보양화점 2019-09-12 | 26 | 2 - 0 털보양화점 2019-09-12 26 2 - 0
2677 놀림당한 초등학생의 티셔츠가 정식발매한 스토리 [1] 최강빙그레 2019-09-12 | 24 | 최강빙그레 2019-09-12 24
2676 버스터즈 채연 오렌지 의상 [2] 아아닙니다 2019-09-12 | 25 | 1 - 0 아아닙니다 2019-09-12 25 1 - 0
2675 골프채널 MC 박신영 아나운서 그냥 2019-09-12 | 17 | 그냥 2019-09-12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