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게

자유게시판

조승연 작가가 지적하는 우리나라 영어 교육

287d7c9269d9.pngd04275dc8bdb.png

미국에 여러분이 그렇게 싫어하는 토플, 토익을 만드는 ETS라는 회사가 있습니다.

토플 모의고사를 보거나 토익 시험을 볼 때마다 여러분의 영어 실력 데이터가 모이는 곳입니다.


1d7543f2c249.png

근데 이 ETS에 의하면 한국인의 영어 읽기 실력이 세계에서 35위입니다.


651332d09c9f.png

근데 35위를 볼 때요 그 위에 있는 나라가 어떤 나라인지를 봐야 합니다.

대부분 위에 있는 나라들이 독일, 프랑스 이런 나라들이에요 똑같이 ABCDE를 사용하고

주어, 동사, 목적어가 돼있는 문장을 사용하는 나라들.


d1da0276c6f6.png

그 나라를 빼고는 한국이 TOP5위에 든다. 이제 어때요? 잘해요? 못해요? 잘하죠.


bf8ff16f1c3f.png

이 영어는 영어 실력이 35위라는 게 아니라 영어 읽기 실력이 35위라고 했습니다.

영어는 읽기도 있지만 듣기도 있고 말하기도 있고 여러 가지가 있죠


31e0693cf27e.png

그래서 영어 읽기 실력 말고 말하기 실력을 보겠습니다.


a8439b89881d.png96ee5a2d23be.png

전 세계에서 우리나라만큼 영어 읽기 실력과 말하기 실력의 큰 격차가 있는 나라가 하나도 없습니다.


8778a90bb11f.png

한국이 121위면은 아까 35위라고 얘기했을 때도 위 나라들이 어딘지를 생각했던 것처럼 

121위라고 하면 그럼 우리보다 못하는 나라가 어떤 나라인지 들을 보면요


3bf4fd472f78.png

여기 본 것처럼 우간다, 소말리아, 르완다 같은 나라들이에요.

다시 말하면 나라가 워낙 가난해서 아예 초등학교를 못 다니는 나라들 빼고는 한국이 영어 말하기를 제일 못합니다.


ce3d419b7991.png

그러면 왜 이런지를 제 과거를 통해서 한번 반성을 해보죠


aed824c55b76.png5b4fb92afb31.png3ee20597c3ec.png

저는 강원도 원주에서 자랐습니다.

강원도 원주는 생각해보면 가장 영어를 배우기 좋은 곳이었어요 지금 생각해보면 왜냐하면요.

강원도에 조그만 도시였음에도 불구하고 미군 기지가 있었기 때문에

길거리에서 미군 아저씨들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었어요.


f1aaf64edd73.png947923f48197.png

그러면 거기서 영어를 갖다가 외국인과 소통할 기 위해서 제가 영어를 배웠다면 지나가던

미군 아저씨에게 hey what's up?이라고 했다면 그 아저씨가 yeha pretty good 이랬겠죠

아하 fine thank you and you를 안 쓰는구나 그때 알았을 겁니다.


9ef1473f0e1c.png978715000522.png1b44b6bc55d4.png600fea2072f4.png

그런데 이상하게도 저는 그 원주에 사는 다른 한국 아이들과 마찬가지로

미군 아저씨들과 얘기를 하면서 영어를 배운 것이 아니라.

미군 아저씨들이 맥주를 마시고 있는 그 건물 위층에 있는 영어 학원에서

여러분들과 똑같이 선생님한테 hello, how are u?, My name is OO를 배웠어요.

왜 그랬을까요?


fa376f8092ec.png2155edf1bf98.png

가만히 생각해보면 만약에 우리가 글로벌 사회를 데비 해서 전 세계 인터넷으로 다 소통하는 세대를 대비해서

나만의 생각을 표현하는 것이 즉 외국인과 소통하는 것이 목적이었다면 이런 식으로 영어를 배웠을 리가 없습니다.


ee570c92dc34.png28e4635c5e09.png

우리가 이런 식으로 영어를 배운 이유는 외국인과 소통하는 게 영어 공부의 목적이 아니었다는 뜻밖에 안돼요.

그럼 그 목적이 뭐였어요? 바로 시험입니다


d8e6cdb41e54.png

어느 나라 사회나 그 나라 사회가 사회 계급을 인정받는 방법이 있어요.

예를 들어서 귀족사회는 태어날 때부터 아빠가 공작이면 내가 아무리 공부를 못해도 공작입니다.


e0947d8c3886.pngca499f61a98d.png

그런데 우리나라는 어떤 사회냐 하면은 내가 고등학교를 다닐 때까지는 웬만큼 다 평등한데

대학 시험을 보고 어느 대학생이 되느냐가 결정되는 순간 일종의 사회 계급이 생기는 그런 사회를 살고 있습니다.


93a05bb3b00c.png

그리고 그 계급을 결정짓는 것이 시험이라고 하는 거라면 어떤 결론이 나게 되냐면

우리가 영어를 공부한 목적은 외국인과 아무련 관련이 없다는 얘기가 됩니다.


af454a7295fb.png

우리가 외국인과 소통하기 위해 영어를 배운 게 아니라 다른 한국 사람과 계급을 정하기 위해서 영어를 배우게 됩니다.


2964c1e2a143.png

그러면 다른 한국 사람들과 계급을 정하기 위해서 영어를 배우려면 어떤 식으로 영어를 공부하게 되느냐

첫 번째 아무나 할 수 있는 거는 나만의 계급이 될 수 있어요? 없어요? 없죠.


502a1beebf87.png

그렇기 때문에 영어가 쉬워야 됩니까? 어려워야 됩니까? 어려워야 돼요.


12fd2a9467b0.pnga4e426f3a08a.png

즉 한국 사람들끼리 우열을 정하기 위해 영어 공부를 하기 시작하게 되면

제일 영어를 잘하는 사람은 미국 교과서처럼 말할 수 있는 사람이 됩니다.


7d5f5bc893f1.png

여기서 내가 한국말을 입을 열고 뱉어내면은 한국 교과서처럼 한국말이 나오는 사람 있으면 손들어보세요 아무도 없어요.


1613d08b4a29.png

우리는 우리나라 말로도 못하는 걸 갖다가 영어로 하려고 해요. 안되는 게 이상합니까? 당연합니까? 당연하죠.


7c8877cad105.png

영어를 누군가를 기를 죽이기 의해서 시작하면은 두 번째 이상한 현상이 나타납니다.

발음이라는 것에 대해 굉장히 집착해를 하기 시작해요.


615d5088ad36.png

우리가 영어를 배우는 가장 중요한 이유가 외국인과 소통하기 위해 서면 발음이 그렇게 안 좋아도 돼요. 생각보다.


9d674b04962d.png

외국에 여행 나가보신 분은 알 거예요 손짓 발짓이 60% 고요 한두 마디 단어만 말하면 웬만하면 다 알아듣습니다.


ce41f4e948d5.png26b3b8442186.png

어떤 외국인이 세종학당에서 배운 한국말로 편의점에 와가지고 죄쏭함니돠만.

담배 한캅 주세요. 물어보면 그거를 보고 좋은 한국말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냥 미숙하다고 생각하지.


8db151281655.png36bab719bf75.png

그런데 우리는 이상하게 영어에 관해서는 간단하게 말하는 거보다

복잡하게 빨리 말할 수 있는 사람이 말을 잘한다는 이상한 관념을 가지게 되고

그렇기 때문에 초보자로써 실수를 하는 거를 당연하게 생각하지 않고 창피하게 생각해요.


4ae0356f7f0d.png

그래서 우리가 세상에서 영어로 책을 잘 읽어서 심지어는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미국 박사를 배출한 나라였어요.


113adb164aa3.png

옆에 있는 나라 13억의 인구를 가진 중국에서 미국 박사학위를 받는 사람보다

한국에 5000만 명 중에서 미국 박사학위를 받는 사람이 더 많을 정도로


a1e9e2405265.png

학술적인 영어를 잘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묘하게도 외국인 앞에서 식은땀이 나는 이 이상한 상황을 직면하게 된 거예요.

  • 0

자게

자유게시판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3588 오빠가 악어로 2행시 해볼게 그냥 2020-05-22 | 244 | 1 - 0 그냥 2020-05-22 244 1 - 0
13587 일본의 국뽕 근황 아아닙니다 2020-05-22 | 28 | 아아닙니다 2020-05-22 28
13586 현장 검거에도 뻔뻔한 용의자 [2] 화이토 2020-05-22 | 29 | 1 - 0 화이토 2020-05-22 29 1 - 0
13585 남자왁싱사가 귀한이유 개드립퍼 2020-05-22 | 131 | 개드립퍼 2020-05-22 131
13584 프로복서의 반사신경 오덕 2020-05-22 | 34 | 오덕 2020-05-22 34
13583 김민경 아령 사건의 숨겨진 진실 [1] 그냥 2020-05-22 | 32 | 1 - 0 그냥 2020-05-22 32 1 - 0
13582 'NO재팬' 못 견디고···유니클로 계열 GU 8월 한국서 철수 딴따라 2020-05-22 | 92 | 딴따라 2020-05-22 92
13581 당구방송 특징 오느릐유스 2020-05-22 | 22 | 오느릐유스 2020-05-22 22
13580 걸그룹 여자친구 뮤직뱅크 1위 세레모니.GIF 딴따라 2020-05-22 | 24 | 딴따라 2020-05-22 24
13579 소개팅에서 남자 차버리고 후회하는 여자.jpg 가성비운동 2020-05-22 | 203 | 1 - 0 가성비운동 2020-05-22 203 1 - 0
13578 이태원 코로나는 검머외등 미국유럽발 확인 오느릐유스 2020-05-22 | 17 | 오느릐유스 2020-05-22 17
13577 화장 제거하는 승무원 [1] 화이토 2020-05-22 | 28 | 화이토 2020-05-22 28
13576 남편이 책반납을 못한 이유 딴따라 2020-05-21 | 31 | 딴따라 2020-05-21 31
13575 55세 비혼인 여자의 스토리 개드립퍼 2020-05-21 | 51 | 개드립퍼 2020-05-21 51
13574 숫총각 vs 숫처녀 개드립퍼 2020-05-21 | 52 | 개드립퍼 2020-05-21 52
13573 올해 4월 일본을 방문한 방일 외국인들의 수 오덕 2020-05-21 | 22 | 오덕 2020-05-21 22
13572  신창원 독방 CCTV 제거 화이토 2020-05-21 | 26 | 화이토 2020-05-21 26
13571 3년간 인턴 300명을 뽑은 회사 아아닙니다 2020-05-21 | 24 | 아아닙니다 2020-05-21 24
13570 파양돼 보호소 다시 돌아온 진돗개의 표정 딴따라 2020-05-21 | 30 | 딴따라 2020-05-21 30
13569 미안하단 말도 없고 뚜렷한 이유도 되지 않아 오덕 2020-05-21 | 18 | 오덕 2020-05-21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