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게

자유게시판

세상에서 가장 대단한 소인배 마이클 조던

1. 케빈가넷


86c01d965c2b.jpg112bc19f5c17.jpg63c28831f258.jpgefb3137e7fd4.jpgc1820ad099aa.jpgabbf38a624fb.jpg8eb00ce0f030.jpg3385db7741a5.jpg67f4f8dc506c.jpg55e72a68db7f.jpg1bc02a26f9c4.jpg182c2486f733.jpg7829c767501b.jpg0717ce811077.jpgc80f0d16a9e4.jpg9a011b872cc1.jpg15da80808a85.jpg094ac52575e0.jpgaad5dc9bbb21.jpg22cccb52d5ba.jpg2bb756409b9a.jpgcda5884595aa.jpg2384e3a59285.jpgdba8b5b07bd3.jpg946540d2023f.jpg3d2123a1a33c.jpg14401febea94.jpg8bb0eb7a6ad4.jpg0048c12fa487.jpg1cacd76e1101.jpg8213fa354ffc.jpgfe2277b52587.jpg973af32ddaf8.jpg312cb74b695d.jpg8ae148f367e5.jpg075dfacda285.jpg2977fe1c5f05.jpg9c92795f5b63.jpg351b8ea9baa3.jpg835260c0b3e6.jpg

be249cbce1b2.jpg

 

2. 레지밀러


fe0de3c51324.jpgd52f252eaac0.jpgcd2ae56a117d.jpg5a7077250ed9.jpgd1ee5d6b0451.jpg9e4af86c4324.jpga6cecb94ae3a.jpg87e5822f7e4a.jpg827aeaa6a80d.jpg471ef92802f8.jpg3bafb08feaa9.jpg955759372d37.jpgf7ada6f0c126.jpg7abe615ba701.jpg469b6f716a18.jpg7aa8ac0d1199.jpg8b59390d082f.jpgffb6fe37cdf5.jpg56419acee52d.jpgda78cc0c58ec.jpg7eba7cedb28f.jpge82536b2ead6.jpg600d8467e9fe.jpg253459d4fa01.jpgf337a80ad9be.jpge6035adf1d4a.jpg40c607de1cf1.jpg6405ddf2748a.jpg55bc72158424.jpg81539c088b06.jpg

 

3. 폰도발

전설의 라브래드포드 스미스와의 대결.

1993년, 이미 리그 탑이었던 조갈통이 허접팀 워싱턴 불렛츠의 2년차 슈팅가드 라브래드포드 스미스한테 쳐발림.

팀은 5점차로 이겼지만 사실상 매치업에서 스미스의 승리였고

경기가 끝난 뒤에 스미스는 조던에게 다가가서 "Nice Game, Mike~" 한마디하며 조롱하고 갔다고함.

조던은 팀이 이겼음에도 혼자 락커룸에서 개빡쳐있었고

팀원들이 왜 그러냐고 물어보니까 저 Nice game Mike를 얘기했음. 다음에 만나면 반드시 조지겠다는 일념하에서

근데 하필이면 백투백 경기가 또 워싱턴이라

조던은 저날 물 이외엔 거의 금식수준에 가까운 상태로 지냈고

머리속으로는 계속해서 Nice Game, Mike를 외치던 스미스를 되새겼다고 함

그리고 다음날 경기에서 혼자 47점을(전반전에만 37득점) 넣고 경기 내내 스미스를 막아내며 25점차 대승을 거둠.

그러고는 스미스에게 다가가서 한마디 하지. "I told you, I'll do it.'(내가 말했지. 내가 해낼거라고.)

 

2197a22ec88d.jpg

뭐 여기까진 조던다운 스토리임

근데 데이빗 알드리지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왜 마이클 조던을 도발했던겁니까?"라고 물어보자

라브래드포드 스미스는 "나는 결코 조던을 도발한적이 없다. 경기 집중하느라 그럴 정신도 없었다."고 함.

이 인터뷰가 코치진들에게도 전해졌고

당시 코치인 텍스 윈터가 조던한테 "너 구라친거냐?"라고 물어보니까

"ㅇㅇ 승부욕을 위해서 필요했음"이라고 쿨하게 넘김

한마디로 자기한테 이겨 먹은 상대를 짓밟으려고 없던 말도 지어내서 증오심 유발한 다음 조져 버린다는 거

  • 0

자게

자유게시판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0832 총선 투표 독려하는 소련여자 오느릐유스 2020-04-02 | 10 | 오느릐유스 2020-04-02 10
10831 몽둥이가 없는 인도 경찰은 어떻게 할까? 오덕 2020-04-02 | 6 | 오덕 2020-04-02 6
10830 유럽을 다녀 온 발레 강사와 여고생들 [1] 아아닙니다 2020-04-02 | 10 | 아아닙니다 2020-04-02 10
10829 버려진 폐가에 설치되어있는 부비트랩 그냥 2020-04-02 | 10 | 그냥 2020-04-02 10
10828 눈 내리는 경복궁 풍경 딴따라 2020-04-02 | 7 | 딴따라 2020-04-02 7
10827 어제 생일인 레드벨벳 아이린 인스타라이브 갤러그지 2020-04-02 | 4 | 갤러그지 2020-04-02 4
10826 러블리즈 정예인 꽃무늬 원피스 갤러그지 2020-04-02 | 11 | 갤러그지 2020-04-02 11
10825 혀 낼름거리느 고양이 갤러그지 2020-04-02 | 12 | 갤러그지 2020-04-02 12
10824 빗속에 홀로선 교황 "전세계 인류를 위해 기도드립니다" 가성비운동 2020-04-02 | 10 | 가성비운동 2020-04-02 10
10823 여수에서 정부마스크 가로챈 마을 이장 적발 개드립퍼 2020-04-02 | 10 | 개드립퍼 2020-04-02 10
10822 일본 젊은이들 때문에 영혼이탈한 일본 도쿄도지사 개드립퍼 2020-04-02 | 11 | 개드립퍼 2020-04-02 11
10821 인하대 장학금 근황 아아닙니다 2020-04-02 | 19 | 아아닙니다 2020-04-02 19
10820 중국 우한 근황 화이토 2020-04-02 | 9 | 화이토 2020-04-02 9
10819 웹툰 '프리드로우' 작가 진선욱이 말하는 기안84와 이말년의 첫인상 그냥 2020-04-02 | 16 | 그냥 2020-04-02 16
10818 손정의가 뉴욕에 마스크 기부하려고 하자... 일본 반응 최강빙그레 2020-04-02 | 9 | 최강빙그레 2020-04-02 9
10817 코로나 바이러스에서 계속 박쥐가 거론되는 이유 개드립퍼 2020-04-02 | 9 | 개드립퍼 2020-04-02 9
10816 루마니아의 거래 후기평 개드립퍼 2020-04-02 | 11 | 개드립퍼 2020-04-02 11
10815 처음으로 1위하고 가장자리가서 우는 레드벨벳 슬기 딴따라 2020-04-02 | 7 | 딴따라 2020-04-02 7
10814 유퀴즈, 응답하라1997 성시원의 실제 모델인 방송 작가 개드립퍼 2020-04-02 | 10 | 개드립퍼 2020-04-02 10
10813 시원시원한 미모 최강빙그레 2020-04-02 | 14 | 최강빙그레 2020-04-02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