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이슈/유머

영장서 익사한 8세 소녀, 빨려 들어간 파이프서 발견됐다

미국 텍사스의 호텔 수영장에서 8살 소녀가 수영장 파이프에 빨려 들어가 익사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영장서 익사한 8세 소녀, 빨려 들어간 파이프서 발견됐다

ⓒ폭스뉴스27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에 따르면 8살 소녀 알리야는 지난 23일 가족과 함께 호텔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기다 갑자기 ᄉᆞᆯ졌다.

이후 알리야는 실종된 지 6시간 만에 폭 40cm의 수영장 파이프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입수한 폐쇄회로(CC)TV 영상에서 이 소녀가 물에 들어간 후 나오지 않는 모습을 확인했다.

해리스 카운티 법의학연구소는 알리야의 사망 원인을 물리적 힘으로 인한 질식 또는 익사로 지목했다.

유가족 변호인은 "알리야의 작은 몸이 파이프로 6m까지 빨려 들어가면서 뒤틀렸다. 5살짜리 동생도 이 파이프에 빨려 들어가 익사했을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알리야의 가족은 해당 호텔과 모회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고 100만달러(약 13억5000만원)의 손해배상을 요구했다.

알리야의 엄마 다니엘라는 호텔 측의 미온적인 대응으로 구조가 늦어졌다고 주장했다.

실종 당일 알리야가 오후 4시 50분쯤 사라졌고 오후 5시 20분쯤에 호텔 측에 CCTV를 보여달라고 요구했지만 "경찰이 있어야 한다"며 접근을 거부했다는 것이다. 이후 오후 5시 45분에 딸의 실종을 신고하고 경찰이 도착한 후 CCTV를 확인할 수 있었다.

다니엘라는 또 호텔 수영장 물관리 시스템 오작동으로 인해 벌어진 사건이라고 호소했다.

휴스턴 보건국이 지난 26일 시설 검사를 실시한 결과에서도 사고 수영장의 파이프 덮개가 누락됐고 리모델링 후에도 검사를 받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현재 정확한 익사 사고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 0

유머

이슈/유머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68036 [스포츠 한국] 펩 오른팔, 韓 대표팀 감독 지원 딴따라 2024-04-13 | 73 | 딴따라 2024-04-13 73
68035 중국인들은 클릭하면 큰일나는 사이트 갤러그지 2024-04-13 | 101 | 갤러그지 2024-04-13 101
68034 국민연금 연금개혁 최신 근황 최강빙그레 2024-04-12 | 95 | 최강빙그레 2024-04-12 95
68033 100억받고 평생 큰 방귀소리 가지기 vs 그냥 살기 그냥 2024-04-12 | 69 | 그냥 2024-04-12 69
68032 박보람, 갑작스러운 사망 비보…마지막 SNS 밝은 모습 '먹먹' 갤러그지 2024-04-12 | 176 | 갤러그지 2024-04-12 176
68031 슈퍼스타k2 출신 가수 박보람 사망 딴따라 2024-04-12 | 55 | 딴따라 2024-04-12 55
68030 권지용이 좋아요 누른 릴스 개드립퍼 2024-04-12 | 107 | 개드립퍼 2024-04-12 107
68029 신예은 앞에서 박연진 연기하는 사나 최강빙그레 2024-04-12 | 99 | 최강빙그레 2024-04-12 99
68028 킹받게 테니스 치는법 ㅋㅋㅋ 그냥 2024-04-12 | 94 | 그냥 2024-04-12 94
68027 천안 사람과 청주 사람이 만나면 맨날 싸운다는 주제... 개드립퍼 2024-04-12 | 77 | 개드립퍼 2024-04-12 77
68026 노인도 빠꾸없는 K-웹툰 작가 아아닙니다 2024-04-12 | 91 | 아아닙니다 2024-04-12 91
68025 ㅇㅎ ) 헬스장에서 여자친구 만드는법 그냥 2024-04-12 | 106 | 그냥 2024-04-12 106
68024 신동엽이 운전하다 난폭운전자 만나도 욕 안하는 이유 가성비운동 2024-04-11 | 180 | 가성비운동 2024-04-11 180
68023 10억으로 2천억 만든 한국의 천재 트레이더 딴따라 2024-04-11 | 212 | 딴따라 2024-04-11 212
68022 드디어 줄리엔강이랑 만나서 스파링 해봤다는 김동현 근황 ㄷㄷㄷ 개드립퍼 2024-04-11 | 187 | 개드립퍼 2024-04-11 187
68021 현재 커뮤 난리난 한 현직 교사의 충격발언... 갤러그지 2024-04-09 | 119 | 갤러그지 2024-04-09 119
68020 퇴직 앞두고 사전투표업무 공무원 숨져…투표기간 새벽 3시반 출근 오덕 2024-04-09 | 74 | 오덕 2024-04-09 74
68019 7살 쌍둥이 키우던 무용수 엄마…4명에 새삶 주고 하늘로 화이토 2024-04-09 | 80 | 화이토 2024-04-09 80
68018 카메라 대신 맥주를 들어서 인생 역전한 남성 오느릐유스 2024-04-08 | 100 | 오느릐유스 2024-04-08 100
68017 [단독] 마동석, 예정화 5월 결혼식 올린다 오덕 2024-04-08 | 78 | 오덕 2024-04-08 78